2020.06.05 (금)

  • 구름많음동두천 25.2℃
  • 구름조금강릉 20.7℃
  • 구름많음서울 25.8℃
  • 구름많음대전 28.5℃
  • 구름많음대구 25.2℃
  • 구름많음울산 21.8℃
  • 흐림광주 27.1℃
  • 구름많음부산 19.9℃
  • 흐림고창 20.2℃
  • 흐림제주 21.0℃
  • 구름많음강화 20.6℃
  • 구름많음보은 27.0℃
  • 구름많음금산 26.6℃
  • 흐림강진군 23.9℃
  • 구름많음경주시 21.2℃
  • 구름많음거제 24.8℃
기상청 제공

대구광역시, 코로나 이후 '어게인 대구' 위해 비대면 관광 홍보

대구광역시, 코로나 이후 '어게인 대구' 위해 비대면 관광 홍보

대구시는 코로나19 감염 우려로 여행에 대한 욕구를 충족하지 못하고 있는 여행 마니아와 코로나19 이후 관광상품을 구상하고 있는 여행사를 대상으로 코로나 이후를 대비한 '비대면 관광 홍보' 활동을 활발히 펼치고 있다. 지난 5월부터 대구시는 여행사를 대상으로 이달의 추천 여행지, 색다른 장소(미식, 야경 등), 축제 및 전시정보 등 다양한 여행 정보를 한눈에 볼 수 있도록 대구 관광 온라인 소식지 '오늘, 대구'를 매월 발간해 이메일 등을 통해 제공하고 있다. 또 코로나19 종식 이후 대구 여행 상품 구성을 준비 중인 여행사들의 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대구 관광 자료집 '대구 여행 가는 날'을 제작해 6월 중 전국 여행사에 배포한다. 자료집에는 관광지, 숙박, 쇼핑, 식당, 주차장 등 여행에 필요한 모든 정보와 연락처를 담고 있어 여행사가 대구 여행 상품을 보다 간편하게 구성할 수 있게 했다. 일반 여행 마니아들을 위해서는 대구시 관광 SNS 채널(대구 관광 블로그-제멋대로대구로드, 페이스북, 인스타그램)을 통해 대구 대표 관광지와 새로운 관광자원 정보를 지속해서 제공하고 있다. '대구관광블로그'에서는 면역력 강화를 위한 도보 여행코스, 자연 힐링 코스, 미식 여행 등 일상여행의 정보를 제공하고, 페이스북 '대구 관광' 채널에서는 대구의 자연과 여행지의 생동감 있는 영상으로 여행 힐링 코스를 안내하고 있다. 또 인스타그램 '대구 관광' 채널을 통해서는 한 장의 사진과 한 줄의 글로 코로나19로 힘들었던 마음을 다독여 주고 코로나19 이후 대구 여행을 하고 싶은 욕구를 자극한다. 한편 대구시는 대구의 숨겨진 매력과 좋은 관광 콘텐츠를 발굴하고 홍보하기 위해 대구 관광 SNS기자단 25명을 선발해 5월 초 발대식을 가졌으며, 외국인의 눈으로 대구가 가진 매력을 홍보하고 관광 불편사항을 파악하기 위해 13개 국 출신 외국인으로 구성된 대구 관광 글로벌 서포터즈(30명)를 통해서도 활발한 SNS 관광 홍보를 펼치고 있다. 제갈진수 대구시 관광과장은 "대구의 관광지, 미식, 액티비티, 힐링, 생태관광, 축제 등 다양한 콘텐츠와 여행팁 정보를 지속해서 제공하고 홍보해 코로나19 이후 대구 재방문(어게인 대구)으로 이어지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끝) 출처 : 대구광역시청 보도자료


[우당칼럼] 인간(人間) 자동차 수리계획(2)

세상 쾌락과 돈과 권세와 명예는 화무십일홍 이요 권불십년(權不十年)이라

[우당칼럼] 인간(人間) 자동차 수리계획(2) 오래전 “지옥의 묵시록” 이란영화를 본적이 있었다 베트남 전쟁! 인간의 참혹한 전쟁을 미국인들의 위대함과 자신들의 정의로 표현하고자한 안타까움이 묻어있었던 기억이 있지만 오늘날에 와서 묵시록의 의미는 새삼 다름을 느낀다. `묵시록(默示錄)`과 `계시록(啓示錄)` 어떤 차이일까? 바로 알고,모름의차이였다. 하늘의 것이나 세상 것이나 모든 것이 비유나 비사로 숨겨져 있을 때는 어둠이요, 보여질 때는 밝은 빛의 세상이 되니 어둠(묵시)에서는 아무도 모르니 이거다 저거다 하면서 자신들의 아성을 쌓아가지만 보여져 버리면 아무도 자기 멋대로 못하는것의 천지(天地)차이 임을 오늘날 와서 알 수가 있는 것이다. 지구촌 최고의 경서에는 약2700년전 이사야를 통해 묵시를 말씀해놓으셨다 “대저 여호와께서 깊이 잠들게 하는 신을 너희에게 부어 주사 너희 눈을 감기셨음이니 눈은선지자요 너희 머리를 덮으셨음이니 머리는 선견자라,그러므로 묵시가 너희에게는 마치 봉한 책의 말이라그것을 유식한 자에게 주며 이르기를 이를 읽으라 하면 대답하기를 봉하였으니 못하겠노라 할 것이요, 무식한자는 무식하여 못한다 할 것이라 해서 사람의 계명으로만 가르침을 받는다 하였다. 그래서 내가 가장 기이한 일을 행하리니 지혜자의 지혜와 총명이 기리워지리라 모든 지혜와 총명을 가리우는묵시의 시대가 올 것을 예언(약속)하신 것이다.이후 세상은 사람의 생각으로 모든 만물을 다스리는 시대가 약3300년동안 이어져 왔기에 이 시대가 각자위심에 의한 각자도생의 하늘에 뜻을 모르는 악순환(惡循環)이 이어져 왔던 것이다. 바로 모르는게 약이다, 몰라도 된다는 묵시록 시대가 이어져 왔다. 인간의 지혜와 총명을 회복하는 방법은 무엇일까? 바로 계시록이다감긴 눈을 떠야하며 덮힌 머리를 들어 눈과 귀로 보고 들어 천문(입)을열어 증거해야만 함을 성경 곳곳에 기록해 놓았다. 66권의 성경전서는 인간들이 보고 듣고 믿어서 행해야할 천로역정(天路役丁), 천부께서 친서와 감동을 통해 기록한 인간 수리계획서다. 눈과 귀와 입이 막힌 영적인 벙어리 소경 귀머거리들에게 알리는 지구촌 최고의 생명책 임을 맨 마지막 계시록에 시건방떨지 못하게 비유와 비사로 감추어 놓았던 것이다. 이것이 6천년만에 하늘문을 활짝 열어서 보여주시 겠다는 오늘날의 참종교요 열어서 보여주신 계시신학(啓示神學)인 것이다. 이것을 위해 하늘은 죄 많은 인간을 길들이고 사악에 물든 인간의 속살을 걷어내고 새살을 채우는 일을 하기위해 6천년간을 기다려 오신 것이다. 무엇이 중 한가? 바로 묵시에서 계시로의 전환시대를 맞이하고 그 계시가 활짝 열린 이 시대를 보는 착하고 좋은 마음 밭을 가져야만한다. 세상 쾌락과 돈과 권세와 명예는 화무십일홍 이요 권불십년(權不十年)이라 했다 정치든 경제든 사회든 종교든 모든 행위를 하는 주체가 사람이고 그 사람들을 운전하는 표준서가 자기마음대로세상은 사람의 생각으로 즉 악심으로만 살아간다 해서 내나라를 위한 전쟁도 우리와 나 만을 위한 이기(利己)도 그리고 사람이길 포기한 자식을 능욕하는 마귀같은 아버지도 있음을 본다. 세상이 너무도 악한 쪽으로만 가고 있다 `모르는게 약이 아니라 아는 것이 힘이다. 생기(生氣)즉 힘이 있어야 산다 해서 “예수님은 어둠과 죽음의 평토장한 무덤에서 이제는 나와라” 하신 것이다. 악한 마음에서 선한 마음으로 회복하는 인간 수리계획서를찾아 공부하고 자신을 새사람으로 바꾸는 작업은 벌써 36년전부터 시작되었다. 고장난 인간자동차를 수리하는 일은 결코 싶지가 않지만 그래도 정도(正道)를 달려 천문(天門)에 들어가기 위해서는 수리를해야하지 않겠는가? (제3편으로~)

[한자로 풀어보는 비밀] 제 44과 열 계(啓)

왜 한자를 알아야 할까? 우선은 우리말 70% 이상이 한자의 뜻으로 되어져있기에 알아야한다. 필자는 한자가 대략 4500년 전인 성경인물 노아시대로 보고 있다. 물론 갑골문자는 중국 은나라부터 기록된 것으로 나와있다. 한자는 六書라 하여 상형, 형성, 회의, 지사, 가차, 전주원리에 따라 글자가 만들어졌다. 그리고 인류상 가장 오랜 역사가 기록된 것은 경서 중 성경이다. 성경의 역사에 나타난 생활방식에 따라 한자가 만들어졌다고 필자는 보는 것이다. 그럼 천자문에 나오는 글을 중심으로 알아보고자 한다. 글자 어원 중 글은 그리다라는 뜻을 갖고 있다. 곧 무엇을 보고 그렸으며 약간의 축약‧소 시킨 것이 글자가 된 것이다. 이것을 상형문자(象形文字)라 칭한다. 啓= 戶 + 攵 + 口 열 계 = 문 호 + 두드릴 복 + 입 구 이번 한자는 열 계(啓)자이다. 흔히 계몽, 계도, 계시할 때 사용되는 글자인데 성경을 통해 답을 찾아보자 2천년 전 사도요한이 계시록이란 글을 사용하였고 무엇이 닫혀 있었기에 계시(열어서 보임)하고자 하였을까. 뜻글자인 한자가 그냥 막 그려진 글자는 아닐 것 이다. 6천년 역사를 기록한 성경 하늘의 역사문화를 통해 만든 것이 분명하다. ‘문을 두드리라 그러면 너희에 열린 것이니(마7:7)’란 말씀이 있다. 여기서 문은 천국 문이요 다시 말해 하늘 문이요, 하나님의 말씀의 문이라 볼 수 있다. 계시록은 천주교에는 묵시록이라 불리며 수천 년 간 일곱 인으로 봉해져서 천상천하 펴거나 볼 이가 없었다.(계5:3) 참으로 열린 계시는 하늘 천국의 문(戶)을 두드림(攵)과 천사의 손에 작은 책을 입(口)으로 먹어버리니 닫히고 봉해져 묵시로 된 것이 이제야 열려지므로(啓) 종들이 볼 수 있는 것이다.





베트남서 펼친 '찾아가는 건강닥터'신천지자원봉사단
신천지자원봉사단(대표 이만희)의 사회공헌 활동이 베트남 해외까지 이어져 눈길을 끈다. 신천지자원봉사단은 지난 8일부터 2박3일간 봉사단 45명과 함께 베트남 동나이와 붕따우 지역에 위치한 고아원 어린이들과 현지 주민을 대상으로 의료봉사와 벽화그리기 봉사를 진행했다. 신천지자원봉사단과 (사)무궁화와 연꽃의 어울림(대표 방홍식)이 공동 주관한 이번 봉사에서는 사찰인 린광 고아원 어린이 180명, 드언 고아원 어린이 160명, 시각장애인 및 주민 120여명이 참여하고, 국내 가정의학과, 한의학, 치과진료 및 현지 한의사와 내과의가 함께해 현지 주민들과의 일체감과 양국간 우호적 공감대를 형성했다. 베트남의 경제 중심지인 호치민에서 2시간 거리에 있는 동나이와 붕따우 마을은 취약계층이 많이 거주하는 지역으로, 사회 인프라 시설이 열악하여 제대로 된 교육혜택을 받지 못하고 낙후된 주택들로 인해 현지 주민들과 어린이들이 힘든 생활을 하고 있다. 이날 봉사가 진행된 지역은 17년 전 한국에 들어온 이주여성 딘(42세)씨의 고향 인근마을이다. 베트남 이주여성을 돕는 (사)무궁화와 연꽃의 어울림 회원인 딘 씨가 평소 신천지자원봉사단이 다양한 사회공헌사업을 하는 것을 알고,

문화/종교

더보기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포토뉴스





[우당칼럼] 인간(人間) 자동차 수리계획(2)
[우당칼럼] 인간(人間) 자동차 수리계획(2) 오래전 “지옥의 묵시록” 이란영화를 본적이 있었다 베트남 전쟁! 인간의 참혹한 전쟁을 미국인들의 위대함과 자신들의 정의로 표현하고자한 안타까움이 묻어있었던 기억이 있지만 오늘날에 와서 묵시록의 의미는 새삼 다름을 느낀다. `묵시록(默示錄)`과 `계시록(啓示錄)` 어떤 차이일까? 바로 알고,모름의차이였다. 하늘의 것이나 세상 것이나 모든 것이 비유나 비사로 숨겨져 있을 때는 어둠이요, 보여질 때는 밝은 빛의 세상이 되니 어둠(묵시)에서는 아무도 모르니 이거다 저거다 하면서 자신들의 아성을 쌓아가지만 보여져 버리면 아무도 자기 멋대로 못하는것의 천지(天地)차이 임을 오늘날 와서 알 수가 있는 것이다. 지구촌 최고의 경서에는 약2700년전 이사야를 통해 묵시를 말씀해놓으셨다 “대저 여호와께서 깊이 잠들게 하는 신을 너희에게 부어 주사 너희 눈을 감기셨음이니 눈은선지자요 너희 머리를 덮으셨음이니 머리는 선견자라,그러므로 묵시가 너희에게는 마치 봉한 책의 말이라그것을 유식한 자에게 주며 이르기를 이를 읽으라 하면 대답하기를 봉하였으니 못하겠노라 할 것이요, 무식한자는 무식하여 못한다 할 것이라 해서 사람의 계명으로만 가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