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12 (화)

  • 맑음동두천 0.7℃
  • 맑음강릉 4.7℃
  • 맑음서울 2.5℃
  • 맑음대전 1.4℃
  • 흐림대구 4.3℃
  • 구름많음울산 8.5℃
  • 구름많음광주 3.0℃
  • 구름많음부산 10.3℃
  • 맑음고창 2.4℃
  • 박무제주 8.8℃
  • 맑음강화 1.6℃
  • 맑음보은 0.4℃
  • 구름조금금산 0.8℃
  • 구름많음강진군 4.7℃
  • 흐림경주시 4.8℃
  • 구름많음거제 11.4℃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IPYG, 3.1운동 100주년 전국적 평화통일 행사 열어

국제청년평화그룹(IPYG)가 3.1절 100주년 기념을 맞아 마련한 평화 통일 행사가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3.1절 평화통일 행사는 1919년 3월 대한민국 독립을 이뤄낸 3.1절 정신을 이어받아 오늘날 청년들이 이뤄야 할 시대적 사명은 ‘한반도 평화통일’임을 알리기 위해 마련했다.


IPYG는 지난 1일 오후 3시 1분 서울 및 수도권을 비롯한 전국에서 진행되는 행사장에서 일제히 ‘평화통일만세’를 외치는 퍼포먼스를 진행했다.


행사는 서울 혜화 마로니에 공원, 여의도 한강공원, 김포 한강공원, 인천 부평역 광장을 비롯한 대구 항일독립운동기념탑, 부산 황령산,  대전 우리들공원, 광주  5·18민주광장, 강원 원주 한지테마파크, 전주 한옥마을 등에서 진행했다. 총 참여 인원은 1만 5천여 명이다.


평화 통일 염원행사도 진행했다. 수도권에서는 공연 및 평화 염원을 담은 피스레터 제작, 한반도 상징하는 카드섹션 퍼포먼스를, 대구에서는 한반도와 태극기를 들고 걷기 행진을 진행했다. 광주에서는 평화로운 한반도를 염원하는 손도장 퍼포먼스와 광주 전남 지역 평화 지도자 33인 기미독립선언문 낭독을 진행했고, 강원도에서는 대형 한반도를 형상화한 매스게임을 준비했다.


또한 국내외 지도층 및 국제사회를 향해 한반도 평화통일과 세계평화를 염원하는 청년들의 메시지를 담은 피스레터를 제작했다. 피스레터는 IPYG가 2018년부터 진행해 온 사업으로 현재까지 총 16만 통을 작성한 바 있다. 주요 내용은 각국 대통령에게 한반도 평화통일과 세계 평화 실현을 위해 평화 국제법(DPCW)의 유엔 결의안 통과를 촉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IPYG는 이번 행사에서 작성된 피스레터와 지금까지 누적된 편지를 모아 오는 14일 193개국 국가 원수에 전달한다는 방침이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김지원(28‧여‧서울)씨는 “독립운동 정신뿐만 아니라 오늘날 청년들의 시대적 사명이 한반도 평화통일이라고 제시하는 점이 새롭고 뭉클했다”며 “100년 전 청년 중심으로 펼쳐졌던 독립운동을 기억하며, 완전한 자주민족이 되기 위해 청년이 먼저 평화통일 운동에 나서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참여 소감을 밝혔다.


IPYG는 UN 경제사회이사회(ECOSOC), 글로벌소통국(DGC) 및 서울시에 등록된 평화 NGO단체인 (사)하늘문화세계평화광복 산하 단체다. HWPL은 ‘전쟁을 종식 짓고 평화의 세계를 후대의 유산으로 물려주자’는 기치 하에 세계 평화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있다. IPYG는 HWPL의 평화운동에 발맞춰 청년 중심 평화 캠페인을 펼치고 있으며, 현재 111개국 850여개 단체 500만여 명 회원과 협력하고 있다.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포토뉴스



경북 경제인 간담회" 4차산업혁명·신북방정책 거점 포항"
[문대통령 경북이 4차산업의 중심지 역활] 경북, 4차산업혁명·신북방정책 거점 스마트 기지화. 포항 철강, 구미 전자, 대구 의료, 패션 영천 부품 결합 하면 신북방정책의 전초기지화. 문재인 대통령은 8일 "주력산업에 첨단과학 역량이 결합하면 경북이 대한민국 4차 산업혁명의 중심이 될 수 있다"며 "포스텍과 울산 유니스트의 연구역량이 포항의 철강, 구미의 전자, 대구의 의료·패션과 만나고 여기에 영천의 부품소재산업이 더해지면 탄탄한 스마트기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경북 포항 포스텍에서 가진 경북 경제인 간담회에서 "경북은 섬유·전자·철강 산업 등 수출 주력산업으로 대한민국 경제발전 주역이었고, 지금도 경북 기간산업은 우리 경제에 커다란 기여를 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그러나 최근 국제적인 치열한 경쟁과 보호무역주의로 우리 전통적 주력산업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위기를 극복하려면 혁신을 통한 고도화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이곳 포항 가속기연구소는 고(故) 박태준 회장님의 선구자적인 지혜와 열정이 담긴 곳으로, 철강산업을 넘어 한국경제를 이끌어 갈 차세대 성장동력을 찾는 연구 산실이 되어왔다"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