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6 (월)

  • 구름많음동두천 24.7℃
  • 구름많음강릉 26.2℃
  • 구름많음서울 25.3℃
  • 흐림대전 23.0℃
  • 박무대구 21.5℃
  • 흐림울산 22.3℃
  • 흐림광주 23.0℃
  • 흐림부산 22.5℃
  • 흐림고창 23.3℃
  • 흐림제주 21.8℃
  • 구름많음강화 23.0℃
  • 흐림보은 20.7℃
  • 흐림금산 20.8℃
  • 흐림강진군 23.4℃
  • 흐림경주시 21.6℃
  • 흐림거제 21.4℃
기상청 제공

[TSN 뉴스 ] 삼성 영덕 연수원 코로나 환자 치료센타로

[TSN 뉴스 임대근 기자] 삼성 영덕 연수원 코로나 환자 치료센타로

삼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경증환자 관리·치료를 위한 생활치료센터로

경북 영덕군 소재 삼성인력개발원 영덕연수원을 제공한다고 지난 2일 밝혔다(삼성연수원제공)


삼성은 병상 부족으로 인해 병원에 못 간 채 자가격리돼 있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경증환자들을 위해 삼성인력개발원 영덕연수원을 제공하기로 했다고 2일 밝혔다.

영덕연수원은 경증환자들이 격리된 상태에서 의료진들의 관리를 받을 수 있는 생활치료센터로 사용될 예정이다. 상급 종합병원들은 중증환자 치료에 집중하고, 경증환자들은 증상이 발전하더라도 의료진의 신속한 치료를 받을 수 있어 코로나19로 인한 피해를 줄이는데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개원은 이번주 중에 이뤄질 전망이다.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이날 오전 정례브리핑에서 "삼성 의료원과 협의해 이번주 중 영덕연수원 개원을 추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경상북도 영덕군에 위치한 삼성 영덕연수원은 8만5000㎡ 규모로 300인실 숙소와 최대 220명이 동시 사용할 수 있는 식당 등을 구비하고 있다. 2017년 완공돼 삼성 임직원을 위한 명상교육 및 힐링센터로 활용돼 왔다. 
삼성 관계자는 영덕연수원을 코로나19 치료센터로 제공하기로 한 것과 관련해 "삼성경제연구소 사회공헌연구실과 삼성인력개발원, 연수원 소유권자인 삼성전자까지 3자가 협의해 시설 공유를 결정했다"고 말했다.  

앞서 삼성은 지난달 26일 코로나19 사태를 극복을 위해 의료용품과 생필품 등을 포함해 총 300억원을 긴급 지원하며 코로나 위기 극복에 앞장서고 있다. 
삼성은 ▲손소독제와 소독티슈 등 의료용품 ▲자가 격리자와 취약계층을 위한 생필품 키트 ▲의료진을 위한 면역력 강화 건강식품세트 등의 구호물품과 구호성금을 전국재해구호협회에 했다. .  


기자정보

이문규 기자

-인생 에 있어서 가는 길이 정도( 바른 길)라면 먼저 앞장서서 가야만 한다

프로필 사진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포토뉴스




살아 있는 화석 '긴꼬리투구새우' 대량 발견
전북 정읍시 고부면 신중리 일대에 3억년 전 고생대 모습을 그대로 간직한 긴꼬리투구새우가 대량 서식하고 있는 것으로 발견돼 눈길을 끌고 있다. 시에 따르면 고부면 신중리 일대(친환경 농업 눌제 1·2단지)는 친환경농법으로 벼를 재배하는 대표적인 지역으로 50㏊ 중 약 2만평 이상의 논에 긴꼬리투구새우가 서식하고 있다. 긴꼬리투구새우는 머리에 둥근 투구를 쓴 것 같은 모습으로 꼬리는 가늘게 두 갈래로 뻗어있는 갑각류다. 고생대 화석에서도 발견됐으며 3억년 전 모습이 현재의 모습과 같아 '살아 있는 화석'으로 불리기도 한다. 청정지역에만 서식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농약·비료 등 화학약품의 무분별한 사용으로 1990년대 자취를 감춰 멸종위기 야생동물로 지정됐다가 2012년 이후부터 개체 수가 늘면서 해제됐다. 흙을 휘저어 먹이를 찾는 습성 때문에 흙탕물(탁수 효과)이 발생하면서 햇빛을 차단해 잡초가 자라는 것을 막고 해충을 잡아먹어 친환경 농업에 큰 도움을 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시 관계자는 "고부 친환경 농업 단지에 투구새우와 풍년새우, 우렁 등의 개체 수가 늘어나고 있다"며 "이곳이 청정지역임이 다시 한번 입증돼 농산물 판매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