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04 (월)

  • 맑음동두천 -3.0℃
  • 맑음강릉 4.5℃
  • 맑음서울 -1.5℃
  • 맑음대전 0.5℃
  • 맑음대구 2.3℃
  • 맑음울산 4.0℃
  • 맑음광주 3.6℃
  • 맑음부산 5.9℃
  • 구름조금고창 0.8℃
  • 구름많음제주 7.9℃
  • 맑음강화 -3.0℃
  • 맑음보은 -1.4℃
  • 구름조금금산 -0.5℃
  • 맑음강진군 5.9℃
  • 맑음경주시 2.9℃
  • 맑음거제 4.3℃
기상청 제공

[수영/최순천 시인 의 뜨락에서] 할머니 할아버지와 손자손녀!

URL복사

[[수영/최순천 시인 의 뜨락에서] 할머니 할아버지와 손자손녀!


할머니 할머니 내가 좋아?~

그럼 그럼 좋지 내새끼~


나도 할머니가

좋아!~


할아버지 할아버지 내가 좋아!~

그럼 그렇고 말고


내 핏댕이 어흠!~


나도 할아버지가

좋아!~ 어흠


할아버지 할아버지

어흠이 뭐야!~

어.어흠은 울 손자손녀가

좋다는 신호야!~


응 알았어요 할아버지!~ 어흠

요녀석들!~



기자정보

이문규 기자

-인생 에 있어서 가는 길이 정도( 바른 길)라면 먼저 앞장서서 가야만 한다

프로필 사진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포토뉴스



[TSN뉴스] 김해 신공항 사실상 백지화…영남권신공항 건설 원점으로
[TSN뉴스=이문규기자] 김해신공항 사실상 백지화 박근혜 정부에서 결론 나 추진됐던 '김해공항 확장'(김해신공항 건설) 방안이 문재인 정부에서 백지화 되면서 또다시 영남권 신공항 건설사업이 안갯속으로 빠져들게 됐다. [관련기사 2, 4면] 김해신공항 검증위원회는 17일 오후 김해신공항 확장과 관련, 비행 안전성을 확보하는 데 막대한 예산의 투입이 불가피하다는 문제, 천문학적인 예산을 투입하고도 원하는 만큼의 수요를 감당하기 어려운 문제 등의 이유로 근본적인 재검토가 필요하다고 발표했다. 검증위 김수삼 위원장은 "김해신공항 계획안은 상당부분 보완이 필요하고 확장성 등 미래 변화에 대응하기 어렵다"며 "동남권 관문공항으로서 김해신공항 추진은 근본적인 검토가 필요하다고 본다"고 밝혔다. 지난 2016년 박근혜 정부에서 최종 결정돼 추진됐던 김해신공항 확장안을 접어야 한다는 것이다. 영남권 신공항 건설 논란의 역사는 15년 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첫 계획이 나온 건 2006년 노무현 정부 때다. 당시 영남권 신공항 건설을 최초로 '국가사업'으로 검토했으나 구체화된 단계는 아니었다. 이후 이명박 정부에서 이 문제가 본격적으로 도마에 올랐다. 대선 공약으로 영남권 신
부산 해운대구, 신시가지 도시브랜드 명칭 당선작 최종 결정
부산 해운대구(구청장 홍순헌)는 좌동 신시가지의 미래지향적이고 지속가능한 도시로의 재도약을 위해 지난달 새로운 도시브랜드 명칭 공모를 실시했다. 전국적인 관심 속에 총 1천605건이 접수됐다. 중복명칭을 제외한 1천39건에 대해 1·2차 내부심사, 3차 주민 선호도 설문조사와 주민참여심사위원회를 거쳐 최종 4차 본심사 결과 최우수 '해운대그린시티', 우수 '해운대장산시티', 장려상으로 '포레시티'와 '장산시티'를 선정했다. 이색적인 명칭이 많이 접수됐지만 좌동 신시가지 지역 특성을 반영하지 못하다 보니 심사과정에서 대다수가 선택받지 못했다. 구는 좌동 신시가지의 지역적 특성을 고려하고, 지속가능한 도시로의 가치를 높일 수 있는데 중점을 두고 심사해 최우수작을 선정했다. 우수작과 장려는 지역주민 선호도 설문조사와 주민참여심사위원회 심사 결과를 최대한 반영했다. 홍순헌 구청장은 "좌동 신시가지가 겉보기에 아파트가 밀집된 회색도시 같지만 가까이 서 보면 해운대의 보배인 장산, 춘천 그리고 바다를 품은 녹색도시이자 수소연료전지발전시설을 갖춘 그린뉴딜시대를 선도하는 도시"라며 "해운대그린시티가 당선작으로 선정된 만큼 구민 여러분들께서도 애정을 가지고 불러 주시길 당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