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7 (일)

  • 맑음동두천 -8.6℃
  • 맑음강릉 -2.2℃
  • 구름조금서울 -7.4℃
  • 구름많음대전 -4.7℃
  • 흐림대구 -2.2℃
  • 흐림울산 -0.4℃
  • 흐림광주 -2.1℃
  • 구름많음부산 1.4℃
  • 흐림고창 -2.3℃
  • 흐림제주 3.1℃
  • 맑음강화 -8.2℃
  • 흐림보은 -4.9℃
  • 흐림금산 -4.8℃
  • 흐림강진군 -1.1℃
  • 흐림경주시 -1.4℃
  • 구름많음거제 1.5℃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수영 최순천시인의 뜨락] 새해 소망하는 기도

URL복사

[수영 최순천시인의 뜨락]


  새해의 소망 기도문  수영 최순천시인


오는 햇살과 손길은 가슴에 부끄럽지 않게 받게 하시고
가는 해와 발길은그다지 욕되지 않게 하소서

무엇이든 모른다고 해서
기죽지 말게 하시고
조금 안다고 해서 거만 떨지 않게 하소서

내게 별로 자랑거리 없어도 주눅 들지 않게 하시고
자랑거리가 많이 있다 하여도 가벼이 들추어 내어 상대가 혐오하지 않게 하소서

좋다고 해서 막 달려들지 않게 하시고 싫다고 해서  막 차버리지 않게 하소서

내가 관리하는 사람이 멀리 있다고 해서 잊어버리지 말게 하시고 가까이 있다고 해서 소홀하지 않게 하소서

악(惡)이 보이거든
뱀 보듯이 피하게 하시고
선(善)이 보이거든 갈한목에 샘을 본듯 반기게 하소서

부자는 빈곤한 자를
아래로 보지말게 하시고
빈곤한자는 부자를 아니꼽게 생각하지 말게 하소서

은혜를 베풀려 거든
보답을 바라지 말게 하시고
은혜를 받게 되거든 작게라도 보답을 하게 하소서

공적으로 남 앞에 설때는
최소한 다수가  해함 받지 않게 신경쓰고 내것을 내놓을 때는 뒤에 서지 않게 하소서

남의 허물은 들추지 말고
덮어주고 내 허물은 들춰내어 다듬고 고치게 하소서

사소한 일로 해서 서로
원수맺지 말게 하시고
이미 맺었거든 맺은자가 먼저 풀게 하소서

모르는 사람들을 이용해서 절대 등쳐먹는자 되지말게 하시고
아는 이에게 아부하여 소득 챙기지 말게 하소서

공적인 일에서는 기쁨 으로 봉사하게 하시고
사적인 일에서는 감투를 바라지말고 일하게 하소서

공짜는 받지도 주지도 말게 하시고 노력없는 대가는 바라지 말게 하소서

이 세상에 부딧겨 내가 태어났음 을 원망하지 않게 하시고 비록 낮은 곳이 되더라도 헛되게 살지 않았음을 고백하게 하소서

죽어서 천당극락 갈 생각만으로 뒤늦게 기금으로 치대려고 하지말게 하시고 무엇보다

거짓으로 세상에 미혹자로써 영혼과 육을 죽이는 살인자가 되지않게 하소서

살아서 원한도 사지 않게 하시고 경서의 예언대로 주기도문 처럼 뜻이 하늘
에서 와 같이 이 땅에 이루는 실상을 보는눈 찾게 하소서

실상이 계시되는 새 하늘 새땅 찾아 천국소망 이루도록 복되게 하소서

남의 인생을 막 따라갈려 하지말게 하시고
내 인생 분수 있게 더 아름다운삶 살게 하소서

내가 나를 용서 하듯이
남을 용서하게 하시고
내가 나를 이해 하는것 처럼 남을 이해하게 하여 주소서

사람 보내면서 야박하게  하여서 보내지 말것이며
떠나는 사람에게 뒷말과 행동을 흐려 보내지 않게 하소서.

사랑하는 문예세상에 임원님과 선배님들과 우리 리더님 회원님들 천하에 가장중한 약속을 지켜온 모든 우리님들...

2021년 신축년 새해에는 정말 화사하게 기분 좋고 신명나는 일만 생기시길 빕니다.

떠오르는 햇살만큼 힘찬 포부로 소망하시는 일, 불변의 믿음으로 승리하는 해 하여 하늘 뜻 하나님 나라 영원한 사랑과 평화. 기필고
이땅에 실현할수 있게 모두함께 이루시는 새해가 되시길 진심으로 기원합니다

사랑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글/최순천 문학시인 배상

기자정보

이문규 기자

-인생 에 있어서 가는 길이 정도( 바른 길)라면 먼저 앞장서서 가야만 한다

프로필 사진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포토뉴스



[TSN뉴스] 김해 신공항 사실상 백지화…영남권신공항 건설 원점으로
[TSN뉴스=이문규기자] 김해신공항 사실상 백지화 박근혜 정부에서 결론 나 추진됐던 '김해공항 확장'(김해신공항 건설) 방안이 문재인 정부에서 백지화 되면서 또다시 영남권 신공항 건설사업이 안갯속으로 빠져들게 됐다. [관련기사 2, 4면] 김해신공항 검증위원회는 17일 오후 김해신공항 확장과 관련, 비행 안전성을 확보하는 데 막대한 예산의 투입이 불가피하다는 문제, 천문학적인 예산을 투입하고도 원하는 만큼의 수요를 감당하기 어려운 문제 등의 이유로 근본적인 재검토가 필요하다고 발표했다. 검증위 김수삼 위원장은 "김해신공항 계획안은 상당부분 보완이 필요하고 확장성 등 미래 변화에 대응하기 어렵다"며 "동남권 관문공항으로서 김해신공항 추진은 근본적인 검토가 필요하다고 본다"고 밝혔다. 지난 2016년 박근혜 정부에서 최종 결정돼 추진됐던 김해신공항 확장안을 접어야 한다는 것이다. 영남권 신공항 건설 논란의 역사는 15년 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첫 계획이 나온 건 2006년 노무현 정부 때다. 당시 영남권 신공항 건설을 최초로 '국가사업'으로 검토했으나 구체화된 단계는 아니었다. 이후 이명박 정부에서 이 문제가 본격적으로 도마에 올랐다. 대선 공약으로 영남권 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