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6 (토)

  • 맑음동두천 -2.1℃
  • 구름많음강릉 7.3℃
  • 구름많음서울 -0.7℃
  • 흐림대전 3.4℃
  • 연무대구 8.4℃
  • 구름조금울산 13.2℃
  • 박무광주 3.5℃
  • 구름많음부산 12.0℃
  • 흐림고창 2.9℃
  • 박무제주 8.5℃
  • 구름조금강화 -2.5℃
  • 흐림보은 2.3℃
  • 흐림금산 3.2℃
  • 구름많음강진군 4.5℃
  • 구름많음경주시 10.1℃
  • 구름많음거제 11.7℃
기상청 제공

대구두류도서관, 다양한 어린이 온라인 프로그램 운영

URL복사


대구두류도서관(관장 오선화)은 코로나19의 장기화에 따라 도서관 방문뿐만 아니라 바깥 활동 제한으로 답답해할 어린이들을 위해 다양한 온라인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온라인 특별강좌 '마음이 자라는 그림책 놀이'는 6∼7세 유아를 위한 프로그램으로, 모바일이나 PC를 이용한 실시간 쌍방향 원격강좌로 진행된다.

 

그림책을 활용한 동화구연, 엄마와 함께 만들고 그리는 다양한 독후활동으로 구성됐으며 오는 19일부터 22일까지 4일간 오후 5시부터 50분 동안 운영된다.

 

수강 신청은 17일까지 도서관 홈페이지(http://library.daegu.go.kr/duryu)를 통해 가능하다.

 

또한 매달 어린이들이 쉽게 읽을 수 있는 양서와 관련된 내용을 퀴즈로 재밌게 알아보는 온라인 독서퀴즈를 운영한다.

 

이번 달 선정 도서는 '사계절 우리 전통 놀이'로, 도서관 홈페이지를 통해 31일까지 참여 가능하며 정답자 중 추첨을 통해 4명에게 1만원권의 문화상품권을 증정한다.

 

이 밖에도 미술, 과학, 인문학을 주제로 한 겨울방학 특별강좌와 겨울독서교실 등 어린이들을 위해 다양한 온라인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자세한 내용은 두류도서관 어린이실(053-231-2745)로 문의하거나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오선화 관장은 "코로나19로 다양한 활동을 하기 쉽지 않은 어린이들이 책을 통해 삶의 다채로움을 알아가며 따뜻한 위로가 되는 시간이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영유아부터 어르신까지 맞춤형 비대면 서비스를 강화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끝)

 

출처 : 대구교육청 보도자료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포토뉴스



[TSN뉴스] 김해 신공항 사실상 백지화…영남권신공항 건설 원점으로
[TSN뉴스=이문규기자] 김해신공항 사실상 백지화 박근혜 정부에서 결론 나 추진됐던 '김해공항 확장'(김해신공항 건설) 방안이 문재인 정부에서 백지화 되면서 또다시 영남권 신공항 건설사업이 안갯속으로 빠져들게 됐다. [관련기사 2, 4면] 김해신공항 검증위원회는 17일 오후 김해신공항 확장과 관련, 비행 안전성을 확보하는 데 막대한 예산의 투입이 불가피하다는 문제, 천문학적인 예산을 투입하고도 원하는 만큼의 수요를 감당하기 어려운 문제 등의 이유로 근본적인 재검토가 필요하다고 발표했다. 검증위 김수삼 위원장은 "김해신공항 계획안은 상당부분 보완이 필요하고 확장성 등 미래 변화에 대응하기 어렵다"며 "동남권 관문공항으로서 김해신공항 추진은 근본적인 검토가 필요하다고 본다"고 밝혔다. 지난 2016년 박근혜 정부에서 최종 결정돼 추진됐던 김해신공항 확장안을 접어야 한다는 것이다. 영남권 신공항 건설 논란의 역사는 15년 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첫 계획이 나온 건 2006년 노무현 정부 때다. 당시 영남권 신공항 건설을 최초로 '국가사업'으로 검토했으나 구체화된 단계는 아니었다. 이후 이명박 정부에서 이 문제가 본격적으로 도마에 올랐다. 대선 공약으로 영남권 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