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19 (금)

  • 맑음동두천 -6.5℃
  • 맑음강릉 3.1℃
  • 맑음서울 -4.1℃
  • 맑음대전 -3.5℃
  • 맑음대구 -1.0℃
  • 맑음울산 1.0℃
  • 맑음광주 -0.6℃
  • 맑음부산 0.3℃
  • 맑음고창 -1.8℃
  • 맑음제주 5.7℃
  • 맑음강화 -3.3℃
  • 맑음보은 -6.2℃
  • 맑음금산 -6.1℃
  • 맑음강진군 1.9℃
  • 맑음경주시 0.1℃
  • 맑음거제 1.6℃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남해군, 남해-여수 해저터널 건설사업 서명운동 캠페인 전개

URL복사

 

새마을운동 남해군지회(지회장 정철)는 17일 오전 남해읍행정복지센터 앞에서 '남해-여수 해저터널건설사업' 건설을 위한 서명운동에 나섰다.

 

이날 서명운동 캠페인에는 새마을운동 남해군지회 회원 등 20여 명이 참여했으며, 장충남 남해군수는 추운 날씨에 속에서 서명운동 캠페인에 나선 정철 새마을운동 남해군지회장을 비롯한 회원들을 격려했다.

 

새마을운동 남해군지회는 이날 서명운동을 통해 '남해∼여수 해저터널'에 대한 군민의 관심도를 증대시켰으며, 서명 동참 분위기를 조성했다.

 

앞으로 새마을운동남해군지회를 시작으로 군내 여러 단체에서 서명운동 캠페인을 순차적으로 펼쳐나갈 계획이다.

(끝)

 

출처 : 남해군청 보도자료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포토뉴스




[TSN뉴스 기자] 포스코 회장 안전사고 대국민사과
[TSN뉴스 기자] 포스코 회장 안전사고 대국민사과 <최정우회장 원료부두 안전사고 현장 직원점검> 포스코 최정우 회장이 최근 잇따른 안전사고에 대해 유족과 국민에 사과했다. 향후 안전점검 회의를 직접 주재하고, 안전 책임 담당자를 사장급으로 격상하는 등 안전관리에 더욱 무게를 싣겠다는 계획도 밝혔다. 17일 포스코에 따르면 최 회장은 전날 포항제철소 원료부두를 방문해 안전관리 상황을 점검하고 유족과 국민들에 사과했다. 이곳에서는 지난 8일 하청업체 소속 직원 한 명이 컨베이어 롤러 교체 작업 중 사고로 사망했다. 최 회장은 “이유 여하를 불문하고 회사의 최고책임자로서 유가족분들께 진심으로 고개숙여 깊이 사죄의 말씀을 드린다”며 “유가족분들과의 진솔한 대화를 바탕으로 유가족분들이 요구하시는 추가 내용들이 있을 경우 이를 최대한 반영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포스코는 이전부터 안전경영을 최우선 목표로 선언하고, 안전 설비에 1조원 이상을 투자했음에도 최근 사건들이 보여주듯이 개선해야 할 부분이 많음을 절감하고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고용노동부 등 정부 관계기관의 조사에 적극 협조하여 특단의 대책을 원점에서부터 찾아보겠다”고 덧붙였다.